재무·세무·금융

재무·세무·금융

생활혁신형 창업자 3천명에게 성공불융자 450억원 지원

작성일 : 2018-06-08 11:58 수정일 : 2018-06-08 12:59 작성자 : 한희정 (hhjfilm@naver.com)

 

중소벤처기업부가 8일부터 생활주변의 아이템에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접목한 창업을 지원하는 ’생활혁신형 창업 지원사업‘을 시작한다.


생활혁신형 창업 분야는 소비트렌드 변화 등으로 새롭게 형성되는 틈새시장으로, ‘생활주변에 아이디어를 적용’하여 성공가능성이 있는 분야다.


이번 사업을 통해 단순 음식점업, 소매업, 서비스업 같은 과밀업종 대신에 생활 속의 아이디어를 적용한 틈새업종의 창업을 지원하여 소상공인의 과밀화를 해소하고, 새롭게 형성되는 틈새시장의 성장을 견인할 계획으로, 올해 생활혁신 창업자 3천명을 선정하여, 성실실패 시 융자금 상환이 면제되는 성공불 융자를 최대 2천만원까지 지원한다.


창업준비도, 창업역량, 사업성 등을 종합평가하고, 전문컨설턴트의 멘토링을 거친 후에 성공불융자금이 지원된다.


성공불 융자는 도전적으로 창업할 수 있도록 정부가 창업실패의 위험을 일부 분담해주는 제도로 금번부터 새로이 도입되어 지원된다. 


3년 후 성공․실패를 심사하여 성공 시 상환의무가 부과되고, 실패 시에는 고의실패와 성실경영실패로 나누어 상환의무를 차등적으로 면제한다.


중소벤처기업부 편장범 사무관(책임관)은 “소비트렌트 변화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혁신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생활혁신형 창업자들에게 동 사업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창업후에도 경영교육・컨설팅・정책자금 등 후속지원사업을 연계하여 성공창업을 지원하고, 매출증대와 고용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 성장관리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신청・접수는 6월 8일부터 11월 30일까지로 예산 소진 시 조기 종료된다. 


전용플랫폼인 “아이디어 톡톡”(http://idea.sbiz.or.kr,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간략한 사업계획서를 작성하여 신청하면 된다.

 

취재 한희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