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건강/정보

HOME > 건강/정보

참여자의 혈압•혈당 수치 전송 이젠 어렵지 않아요

-공인인증서 없이 간편한 모바일앱(건강iN) 오픈으로 전송 방법 개선

작성일 : 2017-07-04 12:38 수정일 : 2017-07-04 12:41 작성자 : 정철현

취재 정철현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7월 2일부터 만성질환관리시범사업 참여자의 혈압•혈당 수치 전송 편의를 위하여 ‘공인인증서 없이 간편 로그인 방식의 건강iN 모바일앱’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그 동안 전송 방법이 불편하다는 현장 의견을 반영하여, 참여자의 “공인인증서”는 등록번호로 대체하고 본인 여부는 휴대폰 뒤 4자리로 일치 여부를 확인하여 개인정보 보호와 전송방법을 개선함으로써 익숙하지 않은 공인인증서 사용과 발급을 위해 금융기관 등을 방문하는 번거로움 등으로 저조했던 의원과 환자의 참여 확대로 이어져 동네의원인 일차의료기관 중심의 상시적 만성질환 관리가 안정적으로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인다.

새로 개발된 ‘건강iN 모바일앱’은 구글 PLAY store에서 한글 “건강인”으로 검색 설치하고, 애플사의 승인절차만 남은 아이폰도 7월 중 오픈예정으로, 이젠 아이폰 사용자도 시범사업에 참여하여 손쉽게 수치를 전송할 수 있게 된다.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은 평소 가정에서 혈압•혈당 수치를 측정해 전송하면 동네의원에서 측정정보를 보고 주기적으로 상담•관리를 하는 것으로 혈압•혈당 측정치 전송이 매우 중요하며, 꾸준한 수치전송으로 만성질환자의 자가 관리를 강화하는 것이 그 목적이다.

올바른 혈압측정을 위해서는 동일한 시간대(아침, 저녁 하루 2회)에 동일한 혈압계를 사용하여 올바른 방법과 자세로 측정하는 것이 중요하며, 규칙적인 자가 혈당 검사는 자신이 당뇨병 관리 방법을 계획하고 적절하게 조절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수치 전송의 활성화를 위해 참여자(31,185명)에게 간편 모바일앱(건강iN) 설치와 전송방법을 포함한 서한문을 개별 발송하였고, 설치 URL 주소를 SMS 문자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참여자 모두 간편 모바일앱(건강iN)을 사용해야 되는 것은 아니며, 기존 공인인증 방식인 모바일앱(M건강보험)과 인터넷(건강iN)도 가능하며, 스마트폰이 없거나, 65세 이상으로 간편 모바일앱을 사용하기 어려운 경우는 종전처럼 참여의원에 전화(문자)로 수치를 보내면 된다.

이번 전송방법 개선으로 쉽고 편리하게 혈압•혈당 수치를 전송할 수 있게 되어, 참여자의 자가 관리 강화와 함께 의사의 상담•관리도 원활해 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시범사업 1주년 시점(9월말)에 성실 참여자(월 평균 2회 이상 전송)에게는 대여한 의료기기가 무상지급 될 예정이다.